문화/연예

"죽어도 좋아" 스윗남 공명, 깜짝 놀래킬 大변신 예고?!

- 공명, “루다씨를 지키려면 더이상 겁쟁이여선 안될 것 같다” 대환장 오피스 격전기 예고!

(반려동물뉴스(CABN)) 스윗남 공명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할 大변신을 앞두고 있다.

지난 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에서는 강준호가 “루다씨를 지키려면 더 이상 겁쟁이여선 안될 것 같다”라며 결연하게 변화할 것을 선언, 새로운 긴장감을 조성할 예정이다.

지금까지 특유의 천진난만한 매력으로 해피바이러스를 뿜어냈던 강준호였기에 그의 예상치 못한 변화가 더욱 놀라움을 선사하고 있는 것. 특히 16회 방송 말미에 나온 그의 침착한 표정과 강단 있는 목소리는 ‘달콤준호’와 ‘어른준호’의 분위기를 폴폴 풍겼다.

이는 강준호가 든든한 남자로서 이루다 앞에 당당히 서겠다는 결심과 함께 온갖 계략을 꾸미고 있는 사장 강인한으로부터 회사를 지키기로 마음먹었기에 가능했다. ‘사랑’도 ‘회사’도 모두 지키려는 강준호의 뚝심이 제대로 뿜어져 나와 프로미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

또한 강준호는 금수저 신분에 숨겨진 아픈 속내를 이루다에게 털어놓으며 한층 더 가까워졌고 이루다로 인해 많은 변화를 겪고 있어 그녀를 사이에 두고 백진상과 벌일 코믹살벌한 전쟁을 예고, 앞으로 보여줄 그의 색다른 활약을 기대케 한다.

공명이 강지환, 백진희와 함께 보여줄 대환장 케미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과연 그가 보여줄 변신은 무엇일지 5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에서 밝혀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