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실종

긴급! 용인시 처인구 양지리 등촌 약천사에서 길을 잃어 버린 말티스 암컷 반려견의 보호자를 찾아라!

현재 이 반려견은 최지현씨에 의해서 임시 보호중 이다.

반려동물뉴스(CABN) 7월 31(수) 새벽 3시경에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 양지리 등촌 약천사 근처에서 말티즈 암컷 강아지가 보호자를 잃어 버렸다. 이 반려견을 목격하고 임시보호하고 있는 최지현씨는 " 기본적인 훈련이 다 되어 있고 미용이 된 반려견이 빨리 보호자를 찾아 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현재 반려견은 임시 보호 중이다. 이 긴급한 소식을 다음강사모 강아지 실종견 담당자에게 전달하여 다양한 SNS 채널과 뉴스를 통해 보호자를 찾고 있는 중이다.

 

 

다음강사모 담당자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인근에서 이 반려견을 보셨거나 보호자분을 알고 계신 분들은 다음강사모로 빠른 제보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한편, 다음강사모는 현재 전국의 반려인들을 대상으로 강아지 실종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실시하며 유튜브나 다양한 매체로의 채널 확장 예정이라고 했다.
 



종합 뉴스

더보기